영혼을 잃어버린듯한 구리

 

정글러 부추

문좀 열어주세요~~~

 

​마지막으로 분양되었던 부추의 새끼냥

 

 

임신한지도 몰랐던 구리의 출산에 당황스러웠어요

 

부추는 분양 보낸 새끼들이 그리웠던지 구리새끼들을 애지중지 하네요..

짠해 ㅠㅠ

 

몇주 지나자 녀석들이 눈을 뜨고

삐악 삐악 엄마도 찾고

 

 

 

역시 고양이는 호기심의 동물

병을 놔 뒀더니.. 요래 병속에 쏙~

 

귀욤 귀욤 귀요미들

 

 

 

​녀석들이 사료도 씹고 냄새나는 똥도 싸고

분양을 보낼때가 되어서 네 녀석을 모아 사진을 찍어 보았네요

이별에 시간이....

​새끼들이 울건 말건

구리는 육아 스트레스 때문인지..

바깥 마실만 다니네요..

부추가 지새끼들인 것 마냥 새끼들을 품고 물고 빨고.. 심지어는 납치까지..

이렇게 납치해서 새끼를 꽁꽁 숨겨놓구ㅠㅠ

매일 시도때도 없이 이런일이 반복되서

결국은 SBS 동물농장에서 촬영까지 하게 되었어요

 

 

취객들과 함께 ㅋㅋㅋㅋㅋㅋ

취객?은 아니고 메카닉의 크림보이 웅이가 취해서

안쓰럽게 가게 옆 길에서 잠을자네요 ㅋ

이런걸 놓칠 제가 아니죠

바로 포토존을 만들었죠 ㅋㅋ

구리가 한컷트씩 찍어주시고..

 

 

내 거친생각 과아~~~ 불안한 눈빛 과아~~~ 그 걸 지켜보는 너어~~ 

요요군의 미역씨가 메카닉을 방문하였으나

부추와 구리는 데프콘1호 발령 상태, 초긴장 모드

결국 이날... 사단이 벌어졌죠..

구리와 부추가 미역이를 덮쳐... 미역이 배에 울버린 손톱 스크레치를 심하게 남기고..

싸움을 말리던.. (아니 일방적으로 미역이가 린치 당했죠..) 제 다리에 강렬하게 발톱자국을 남겨줬네요 ㅠㅠ 

 

 

 

 

새끼를 너무 많이.. 자주 낳다 보니.. 솔직히 이 아이들의 건강이 염려 되더군요..

중성화 수술을 문의 해보니 암컷 수술비가 무려.. 45만원...

그리하여 모금함을 만들었습니다

다행히도 많은 손님들이 기분좋게 십시일반 기부들을 해주셔서 많이 채워지곤 있습니다.

이자리를 빌어 기부해 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인사드립니다.

 

'이번주 "메카닉"' 카테고리의 다른 글

Kidnap  (0) 2016.09.07
부추와 구리  (0) 2016.09.06
메카닉 부추와 구리의 근황  (4) 2016.08.23
메카닉 크래프트맥주-코스믹댄서 썸앤썸  (0) 2016.07.08
메카닉 크래프트 맥주들  (0) 2016.07.02
부추와 구리  (0) 2016.03.08
Posted by 쟈니브라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8.28 10:24

    예쁜 부추와 구리 중성화좀 시켜쥬세요 ㅜ ㅜ
    계속 낳아 ㅜ ㅜ
    밖에도 냥이들 너무 많던데
    중성화를 ㅜ ㅜ

  2. 2016.08.28 11:10 신고

    안그래도 저번주에 중성화 하려구 갔는데 새끼를 낳은지 얼마되지 않아서 중성화가 어렵데요 ㅠㅠ 몇주 지나면 될텐데 ㅠㅠ 문제는 구리가 또 발정이 왔어요

  3. 2016.09.06 00:57

    방송에서 보고 걱정되기도 하고 궁금해서 검색하다가 방문해요~ 냥이들도 이쁘고 집사님도 맘씨가 이쁜~ 카페도 넘나 멋진그! 나중에 군산가면 꼭 가볼래요! 냥이들과 햄볶으세용ㅋㅋ

    • 2016.09.06 01:04 신고

      ㅎㅎ 걱정 해 주신 맘 감사히 받을게요
      냥이들은 아주 걱정없이 잘 지내요 ㅎ
      군산여행 오심 함 들러서 아이들 쓰담쓰담 함 해주세요~ 행복하세요


7월 메카닉 이달의 맥주
ARC의 "코스믹댄서" 골든에일과
"썸앤썸" 브라운에일


코스믹댄서
코스믹? 저는 자미로콰이의 코스믹걸이 연상되던데

여름, 파티, 우주 연상하는
유니크한 라벨 디자인과 더불어

골든에일 특유의 열대 과일향과
라이트한 바디감이 흡사 빅웨이브를 연상케 하네요

여름시즌 한정 생산맥주라 하니 마셔볼 값어치가 있겠죠

Style:golden ale
Alcohol by volume:5.5%


"썸앤썸"
라벨부터서 러블리한 썸앤썸
카카오닙을 사용한 초코브라운 에일
첫맛의 초코릿 향과 커피의 잔향
밀키한느낌이 입안에 감도는 러블리한 맥주

개인적으로 요곤
너무 차갑게 마시면 고유의 향이 살지않아
미지근 하게 먹어야 맛이
제대로 느껴지는 것 같아요


 

'이번주 "메카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추와 구리  (0) 2016.09.06
메카닉 부추와 구리의 근황  (4) 2016.08.23
메카닉 크래프트맥주-코스믹댄서 썸앤썸  (0) 2016.07.08
메카닉 크래프트 맥주들  (0) 2016.07.02
부추와 구리  (0) 2016.03.08
메카닉의 부추부추 (심쿵주의)  (0) 2016.01.05
Posted by 쟈니브라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메카닉에는 네가지 섹션이 있죠 ㅋ

수줍은 노천 테이블 ㅋㅋ 민트와함께

메인 바와 메인테이블, 그리고 이번에 오픈한 옥상테라스

난간이 없던 옥상에 어떤식으로 난간을 공사해야 될 지 고민이었죠.. 철로 용접해서 해야 될지.. 한참고민하던중

팔레트로 작업을 해보자 생각하고 미친듯이 작업했죠

팔레트는 총 150장 정도 들어갔어요, 입구에서 옥상까지 나르는데 죽는줄 알았네요

​아기자기 하죠?

​옥상에는 평상이죠

2인석 평상입니다. 요놈도 팔레트들을 이용해서 만들었어요

​무너질 것 같은 옆집 벽에 저희 로고를 한번 그려 봤어요

​바람도 선선하구, 평상에서 잠시 누웠더니 잠이 솔솔.. 코도 골았다네요..

아직 조금 꾸며야 될 곳도 좀 더 있지만.. 한달간 개고생이 좀 피곤해서..

날 좋은날 메카닉 옥상으로 놀러 오세요

전북 군산시 신창동 38-5

063-910-9945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군산시 월명동 | 메카닉 카페앤바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쟈니브라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